도시재생산업박람회

박람회 안내 참가안내 관람객 커뮤니티

뉴스란

홈 > 커뮤니티 > 뉴스란

[ 기본카테고리 ] [경기일보/2019.01.29] 군포시, 10개 도시재생구역으로 전력계획안 마련
관리자 01.31

군포시, 10개 도시재생구역으로 전력계획안 마련

 

 

군포시가 기존 시가지의 중심을 형성하는 금정역, 군포역, 당정동 등을 10개 구역의 도시재생지역(219만1천여㎡)으로 나누어 활성화를 추진하는 전략계획안을 마련했다.


시가 도시재생 활성화 특별법에 따라 인구의 감소, 산업구조의 변화, 도시의 무분별한 확장과 주거환경의 노후화 등 쇠퇴하는 도시를 새로운 도시기능의 도입과 창출을 통해 도시를 활성화 시키는 계획을 마련한 것이다. 

시는 29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27년 군포시 도시재생 전략계획안에 대한 공청회를 통해 도시재생방향 설정과 활성화 지역 지정 등 추진전략 수립을 위한 중장기계획을 발표했다.

이 계획안에 따르면 금정역을 중심으로 군포역 방향으로 47번 국도를 따라 금정1~4지역으로 나누어 각각 중심시가지형으로 GTX와 연계한 지역 맞춤형 주거환경정비, 산본천 특화거리조성, 맞춤형 주거환경정비, 금산로 가로환경정비 및 상권활성화 등으로 전력계획안을 구성했다.

또 군포역 일대는 1~5지역으로 구분해 일반근린형 커뮤니티 상가조성, 국유지활용을 통한 소통공간조성의 주거지 지원형, 근린재생형 주거환경정비, 군포역~역전시장활성화를 위한 일반근린형 지역으로 각각 나누는 한편 당정1지역은 도시경제기반형으로 역세권 중심기능을 강화하는 지역별 재생방향 계획을 마련했다. 

시는 계획안 발표와 함께 공청회에서 주민의견을 청취하고 시의회, 도시재생위원회 등을 거쳐 경기도에 승인을 얻게 된다. 

이 계획안이 승인되면 지역내 주민과 공공이 함께 재개발사업 등 도시지역여건에 맞는 구체적 계획을 수립해 시행하게 된다. 

경기일보(군포)=윤덕흥기자 

출처 : 경기일보( http://www.kyeonggi.com/news/articleView.html?idxno=2041746​ )

이전 목록 다음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